푸른길농원
 
 
 

 전체 478건, 10 / 24 pages
NAME   조상현
SUBJECT   우리가 물이 되어 - 강은교



우리가 물이 되어 만난다면

가문 어느 집에선들 좋아하지 않으랴

우리가 키 큰 나무와 함께 서서

우르르 우르르 비 오는 소리로 흐른다면



흐르고 흘러서 저물녘엔

저 혼자 깊어지는 강물에 누워

죽은 나무뿌리를 적시기도 한다면

아아, 아직 처녀인

부끄러운 바다에 닿는다면



그러나 지금 우리는

불로 만나려 한다

벌써 숯이 된 뼈 하나가

세상에 불타는 것들을 쓰다듬고 있나니



만리 밖에서 기다리는 그대여

저 불 지난 뒤에

흐르는 물로 만나자

푸시시 푸시시 불 꺼지는 소리로 말하면서

올 때는 인적 그친

넓고 깨끗한 하늘로 오라




 PREV    새박사 윤무부 교수
조상현
  2008/09/01 
 NEXT    내 속에 숲이 산다 - 강희창
조상현
  2008/08/31 

  


Copyright 1999-2024 Zeroboard / skin by 嚴周浩